신기한 눈의 보호장치

2008년 최용우............... 조회 수 1897 추천 수 0 2008.11.01 12:33:20
.........
♣♣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
♣♣그 3354번째 쪽지!

        □ 신기한 눈의 보호장치

1.눈썹 - 빗물이 눈으로 직접 흐르지 않고 옆으로 흐르도록 해줍니다. 멋을 부린다고 싹 밀어버리고 문신을 하면 안됩니다.
2.주름살 - 가로로 생겼기 때문에 머리에서 떨어지는 물이 직접 밑으로 흐르지 않고 옆으로 흐르도록 해서 눈을 보호합니다.
3.속눈썹 - 티끌이나 먼지가 속눈썹에 걸려 들어가지 못하도록 합니다. 그 속눈썹에 까만 것을 묻혀 가지고 위로 말아 올려놓고 멋을 내는 것은눈을 보호하기 위한 하나님의 뜻에 어긋나는 일입니다.
4.눈꺼풀 - 동공을 보호할 뿐만 아니라 눈의 모양새를 만들어 줍니다. 그런데 칼로 하나 더 그어 가지고 쌍을 만드는 사람은 뭥미까? 그냥 하나님이 주시는 대로 하나면 하나에 둘이면 둘에 만족하세요.
5.눈물샘 - 눈동자를 세척해 줍니다.
6.배수구 - 그 세척한 물을 코로 흘러보내는 하수구인데, 코가 마르지 않고 항상 촉촉한 상태를 유지하도록 도와줍니다. 그 하수구가 막히면 눈이 항상 짓물러 있고, 눈물이 항상 고여있게 됩니다. 그런 사람은 병원에 가서 막힌 곳을 뻥! 뚫어줘야 합니다.
7.눈꼽 - 눈의 배설물! 눈꼽이 많이 끼면 몸이 피곤하다는 증거입니다.
하나님께서 우리를 눈동자같이 지키신다는 것은 이처럼 완벽하게, 그리고 가장 중요하게 우리를 취급하신다는 뜻입니다. ⓒ최용우

♥2008.11.1 흙날에 좋은해,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.
♥홈페이지에 좋은 글이 더 많이 있습니다. http://cyw.kr

댓글 '1'

영주1004

2008.11.13 00:24:16

그러쵸 주님의 사람들을 괴롭히는 것은 주님의 눈동자를 찌름과 같다 하셨자나요.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432 2009년 코끼리는 파리채에 맞아도 죽지 않습니다 file [6] 최용우 2009-02-10 2185
3431 2009년 순수와 순진 [3] 최용우 2009-02-09 2309
3430 2009년 코고는 소리 [4] 최용우 2009-02-07 2199
3429 2009년 무식의 힘 [5] 최용우 2009-02-06 2095
3428 2009년 보이지 않는 곳의 청소 [3] 최용우 2009-02-05 2177
3427 2009년 뻥뻥뻥뻥뻥튀기 file [4] 최용우 2009-02-04 2549
3426 2009년 다만 하나님만 사랑하고 [3] 최용우 2009-02-03 2827
3425 2009년 순금같은 믿음 [3] 최용우 2009-02-02 2882
3424 2009년 고양이 기도 [2] 최용우 2009-01-31 2738
3423 2009년 열 받아서 방방뜨는 교회 [1] 최용우 2009-01-30 2292
3422 2009년 아무짝에도 쓸모 없는 사람 [3] 최용우 2009-01-29 2483
3421 2009년 주님의 목소리를 듣고 싶습니다 [2] 최용우 2009-01-28 2184
3420 2009년 자녀들을 너무 꾸짖지 마십시오 최용우 2009-01-24 1868
3419 2009년 돈과 사람 최용우 2009-01-23 2083
3418 2009년 예수님의 집 [3] 최용우 2009-01-22 2288
3417 2009년 곰아, 고맙습니다. [3] 최용우 2009-01-21 2061
3416 2009년 역지사지(易地思之) [1] 최용우 2009-01-20 2821
3415 2009년 대상 수상 소감 file [1] 최용우 2009-01-19 2175
3414 2009년 합법적인 권리 [1] 최용우 2009-01-17 1843
3413 2009년 앞으로 세상은 어떻게 될까? [1] 최용우 2009-01-16 2136
3412 2009년 그리스도인이기 때문에 최용우 2009-01-15 1679
3411 2009년 너는 네 운명, 나는 내 운명 최용우 2009-01-14 2718
3410 2009년 무덤에서 말하는 사람들 [3] 최용우 2009-01-13 1734
3409 2009년 루치아노 파바로티 [2] 최용우 2009-01-12 3345
3408 2009년 무엇이 보이세요? [1] 최용우 2009-01-10 2011
3407 2009년 눈이 많이 온 다음 날에는 [3] 최용우 2009-01-09 1918
3406 2009년 빵점! [3] 최용우 2009-01-08 1903
3405 2009년 예수믿고 행복한 사람들 [1] 최용우 2009-01-07 2403
3404 2009년 떡 사려 떡떡 [1] 최용우 2009-01-06 2187
3403 2009년 믿음 소망 사랑 [1] 최용우 2009-01-05 2847
3402 2009년 생명과 죽음 [2] 최용우 2009-01-03 2567
3401 2009년 가슴을 쫙 펴라! file [1] 최용우 2009-01-01 1834
3400 2008년 인생의 반려자(伴侶者) [2] 최용우 2008-12-31 3011
3399 2008년 그냥 다만 한 걸음씩 [1] 최용우 2008-12-30 1787
3398 2008년 꺼떡하면 목숨을 걸어? [1] 최용우 2008-12-30 1816
   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, 조건없이 퍼가기, 인용,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.(단, 이단단체나, 상업적, 불법이용은 엄금)
    *운영자: 최용우 (010-7162-3514) * 9191az@hanmail.net *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-7 (용포리 53-3)
XE Login